• 뉴스&알림
  • 제약바이오협회 소식
  • 보도자료

뉴스&알림

보도자료 새로운 소식과 공지사항을 알려드립니다.

제 목 온라인 의약품광고심의 전년보다 20% 가까이 급증
작성자 백은혜
등록일 2017/12/28 조회수 252
온라인 의약품광고심의 전년보다 20% 가까이 급증

- 2017년 3861건 심의, 부적합 등 재심률 약 9% -
- 협회 광고심의팀 신설, 회원사 간담회 개최 등 심의 강화 -
 
2017년 의약품광고심의건수는 3861건으로 집계됐다. 이는 전년도(3343건) 보다 518건 증가한 수치다.
 
한국제약바이오협회 의약품광고심의위원회(위원장 정재훈)가 28일 집계한 2017 의약품 광고심의 현황에 따르면 2017년에 개최된 심의는 모두 45회이며 심의 결과별로는 적합(수정적합 포함) 3524건, 수정재심 301건, 부적합 36건으로 총 3861건의 사전 심의가 이뤄졌다. <표1>
 
1. 2017년 의약품광고심의 결과별 현황
(자료 : 한국제약바이오협회 단위 : 건)
심의횟수 심의건수 적합
(수정적합 포함)
수정재심 부적합 재심률 (%)
45 3,861 3,524 301 36 8.7
  




광고수단별로는 인쇄매체가 1514건(39.21%)로 가장 많았다. 이어 온라인(1330건, 34.44%), 방송매체 (680건, 17.61%) 순으로 조사됐다.
 
증감률과 관련해선 전년도에 이어 SNS, 인터넷 등이 포함된 온라인매체를 활용한 광고의 증가폭이 가장 컸다. 온라인은 전년도 1121건에서 1330건으로, 약 18.64% 늘었다. 인쇄매체는 1427건에서 1514건으로 약 6.09% 증가했다. 반면 방송매체는 795건에서 680건으로 약 14.46% 감소된 것으로 나타났다.
 
2017년 총 재심률(수정재심 + 부적합/전체 건수)은 약 8.72%로 집계돼 전년대비 약 2.47%p 가량 늘었다. 이처럼 재심률이 증가세를 보인 것은 협회 내 의약품 광고심의팀이 신설돼 보다 체계적이고 분석적인 사전심의가 진행 됐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표 2>
 

2. 2017년 의약품광고심의 현황
구분 총계 인쇄매체 방송매체 온라인매체 (인터넷)
2017 2016 증감률 2017 2016 증감률 2017 2016 증감률 2017 2016 증감률
심의
건수
(건)
3,861 3,343 15.49 1,514 1,427 6.09 680 795 -14.46 1,330 1,121 18.64
재심률
(%, %p)
8.72 6.25 2.47 9.28 7.8 1.48 11.91 7.0 4.91 6.33 3.7 2.63









(자료 : 한국제약바이오협회) 
  
협회는 올해 5월 온‧오프라인 및 SNS를 통한 의약품광고 증가 추세에 따라 보다 전문적이고 심도 있는 심의를 위해 광고심의팀을 신설했다.
 
이와 관련, 의약품광고심의위원회는 광고 심의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광고주 등을 대상으로 설명회와 간담회를 각각 1차례씩 개최했다.
 
또 12월 의약품 광고심의위원회 연찬회를 개최해 전‧현직 심의 위원이 한자리에 모여 광고심의 한해의 성과를 발표하고 발전 방안을 논의하는 연찬회를 가졌다.
 
* 사진 첨부파일 내 첨부
첨부파일 온라인_의약품광고심의_전년보다_20%_가까이_급증.hwp (239 bytes)